SAT 의 중요성

SAT I 구성과 한인 학생들의 취약점

SAT I은Reading (Section 1), Grammar (Section 2) 와 Math의 두 영역(Section 3 & 4)으로 구분된다. Section 1 & 2 은 800점 만점 Section 3 & 4 도 800점 만점으로 총점 1,600점이며, 1,350점 이상이면 응시자의 상위 10% 이내 성적이다. 한인 학생들의 가장 취약점은 Reading Section 과  Grammar Section이다.

우선 Reading Section을 간단하게 알아보자. SAT Reading은 문학, 과학, 사회, 역사 등 네 장르로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 총 52문제가 주어진다. Reading Section이 약한 학생일수록 여러 가지 방법을 시도해 볼 것이다. 예를 들자면 독해력이 부족한 상태에서 무조건 읽고 문제 푸는경우는 최악의 경우라고 볼 수 있다.  

Grammar Section 은 네 구절로 구성되어 있으며 총 44문제가 주어진다. 기본적으로 간단한 문법 문제서부터 논리적인 흐름을 절 안에 적합한 문장을 찾는 문제를 준다. 문법의 기초가 부족한 학생들은 문제를 풀 때 문장을 해부하는게 아니라 주로 귀로 들리는 식대로 문제를 푸는 경우가 생기는데 이런 경우도 최악의 경우라고 볼 수 있다.
 

효과적인 공부방법

Reaction Section: 첫 번째, 독해력이 필요로 하다. 풀었던 문제를 반복해서 풀기보다는, 어려웠던 Passage를 오려서 노트에 붙여 놓고, 수시로 읽어서 문형과 분야에 익숙하게 하며, 문장 옆에다 상황을 간단하게 그려주면 이해력이 좀 더 풍부해지는 게 보일 것이다. 두 번째, 읽기 전략이 필요로 하다. 새로운 Passage가 나올 때마다 처음 문장서부터 끝까지 읽는 건 시간 낭비다. 그러므로 읽을 때 무엇부터 읽어야 하는지에 대한 전략이 필요하다.

Grammar Section: 첫 번째, 문법의 토대를 강화해야 한다. SAT 문법 문제들을 자세히 보면 아주 간단한 문법 문제들인 것을 알 수 있다. 그러기 때문에 기본 문법을 토대로 하여 문제를 풀게 되다 보면 비교적으로 쉬운 문제들이란 걸 알 수 있다. 두 번째, 문장의 흐름을 이해하라. Grammar section이라고 하지만 문장의 흐름을 이해해야지만 풀 수 있는 문제들이 상당하다. 예를 들어 전 문장과 현재 문장을 비교했을 때 ‘However’ 이 들어갈 수도 있고 ‘Moreover’이 들어갈 수 있다. 그러기 때문에 절의 흐름을 잘 이해하는 연습을 꾸준히 해주면 좀 더 쉬워질 것이다.

SAT의 네 section은 모두 나의 취약점이 무엇인가를 잘 파악해 보는 데에서 시작한다고 할 수 있다 그냥 무조건 문제를 풀기보다는 시간을 들여 나를 파악하는 시간이 필요하다는 것이다. 물론 SAT를 준비하는 학년으로 보면 시간으로나 공부 면에서 쉬운 점은 아니다. 그러면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것도 좋다고 생각된다.